오늘:
482
어제:
2,397
전체:
803,32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출처: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07172229005&code=940301

검, 민정수석실 문건 특수1부 배당
이혜리·유희곤·박광연 기자 [email protected]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는 17일 박근혜 정부 민정수석실 문건 일부를 특검에서 넘겨받아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청와대가 공개한 뒤 특검에 넘긴 이 문건들은 2013년 3월부터 2015년 6월 사이 작성됐으며 300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문건 중에는 ‘삼성그룹 경영권 승계 지원방안’ 등이 포함돼 있어 현재 재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65)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49)의 뇌물 혐의 증거가 될 수 있다.

검찰은 해당 문건들을 누가, 언제, 어떤 경위로 작성했는지, 우 전 수석 개입은 없었는지 등을 분석한 뒤 혐의 입증에 필요하면 재판에 증거로도 제출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박근혜 정부 민정수석실 관련자들도 조사 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는 지난해 10월부터 검찰 특별수사본부에 소속돼 국정농단 사건 수사를 해왔으며 이원석 부장검사는 직접 박 전 대통령 대면조사를 하기도 했다. 서울중앙지검이 이 사건을 특수1부에 배당한 것도 특검 수사팀장이던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의 사건 규명 의지에서 나온 것으로 평가된다.

특검은 이날 서울중앙지법 형사27부(재판장 김진동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 부회장 공판에서 청와대 문건에 대한 언급 없이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자유한국당 등에서 ‘여론 재판’이라고 공격하는 상황에서 아직 증거로 제출되지도 않은 청와대 문건을 언급할 필요가 없다는 판단을 한 것으로 보인다.

특검은 또 이 부회장 재판이 다음달 2일 종결 예정인데 새로운 공방으로 이어질 수 있는 청와대 문건을 증거로 제출하는 것이 효율적인지도 고민하고 있다. 특검은 그동안 재판에서 제출한 증거만으로도 이 부회장의 혐의 입증이 가능하다고 주장해왔다. 이 부회장의 1심 구속기한은 다음달 27일까지여서 새로운 공방이 시작되면 재판이 늘어지면서 석방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도 있다.

우 전 수석은 문건에 대해 모른다는 입장을 밝혔다. 문건들이 작성된 시기가 우 전 수석이 청와대에 근무할 때와 겹친다는 점에서 우 전 수석이 내용을 알거나, 작성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상태다. 그러나 우 전 수석은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자신의 공판에 출석하면서 ‘청와대 문건의 존재를 알고 있느냐’는 취재진 질문에 “언론보도를 봤지만 무슨 상황인지, 무슨 내용인지 알 수가 없다”고 말했다.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84 [회원게시판] 양극화 끝판왕 그까이꺼뭐라… 2017.07.18 62
3983 [회원게시판] 영유아 낮잠 잘때 재우셨나요 ㅠ?? FACT다인 2017.07.18 45
3982 [회원게시판] 역시 언더케이지 리뷰가 좋네요. 공구리님 2017.07.18 40
3981 [회원게시판] 요새 대한통운은 기본 3일이네요 ㅠ 무거운비 2017.07.18 28
3980 [회원게시판] 헬레이져3 (1992) 후기ㅋㅋㅋㅋ (스포有) 빈폴 2017.07.18 40
3979 [회원게시판] 민방위 검나 빡침 김또로또 2017.07.18 37
3978 [시사게시판] 가상화폐시장 '아비규환'...리플·이더리움 하... 보기드문기인 2017.07.18 34
3977 꿀팁. 내가 써본 꽁떡하기 좋은 채팅순위 fda21a 2017.07.18 47
3976 [회원게시판] 삶의의미를 자신에서 찾으라 순수의식 2017.07.18 36
3975 [회원게시판] 에어비앤비 쉽지 않네요 우비11 2017.07.18 37
3974 [회원게시판] 간만에 야식 먹네요 멜론티다 2017.07.18 37
3973 [회원게시판] 학교 2017 등장인물 명단인데, 프듀나 아이돌학교 명단 ... 모닝구무스메… 2017.07.18 51
3972 [회원게시판] 일반인은 한명 간수하기도 허걱되는데.. hi55hi 2017.07.18 25
3971 [회원게시판] 오랜만에 영화 미스트 보려고 했는데 안보이네요.. 쑥쓰러운김지… 2017.07.18 38
» [시사게시판] [뉴스] 검, 민정수석실 문건 특수1부 배당 최고사기꾼 2017.07.18 64
3969 [회원게시판] 윈도우10: 귀신들린 내 컴퓨터 ghoflvhx 2017.07.17 33
3968 [시사게시판] [뉴스] 청와대 문건 추가 발견…"위안부·세월호 적법치 ... 최고사기꾼 2017.07.17 69
3967 [회원게시판] 독일식 족발 학센 따뜻하게 먹는건가요? 클라비쿠스 2017.07.17 48
3966 [회원게시판] 도깨비 김고은씨 소속사 옮겼네요 거스기 2017.07.17 38
3965 [시사게시판] 뉴스룸을 보면서... Almoste 2017.07.17 52
Board Pagination Prev 1 ... 368 369 370 371 372 373 374 375 376 377 ... 572 Next
/ 57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