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964
어제:
1,677
전체:
874,970
조회 수 2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주 우연한 기회로 중학교 3학년 여름방학 무렵, 서문여중고 근처의 햄버거 가게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던 게 제 인생에서 어떤 전환점이 됐어요. 

 

제가 멕시칸에 들어가고 나서 며칠 후부터 여학생들이 하나 둘씩 가게로 들어오기 시작하더니 얼마 후부터는 말 그대로 미친 듯이 장사가 잘 됐어요. 이제는 큰 길 쪽 햄버거 가게 사장이 저희 가게를 와서 보고 한숨을 쉬고 돌아갔을 정도예요.당시 서문여중 애들은 저와 같은 또래로 제 나이를 아는 애들도 있었지만 여고 쪽에서는 재수생으로 소문이 나서 두 종류의 여학생 팬들을 갖게 된 거죠.

 

 중 3 때 키가 벌써184cm 정도 됐어요. 그러니까 재수생이라 해도 믿었죠. 연애편지도 엄청나게 받고, 저를 만나려고 가게에서 화장실 들어가는 골목에까지 여학생들이 몰려있고요. 그러다 보니, 그 주변에 뭐 세화, 동덕여고는 물론이고 봉천동에서 다 오기 시작하는 거에요. "

 

"압구정동 한 카페 일을 도와주는데 ‘얼굴 잘 생긴 남자애가 일한다’는 소문이 돌면서 연예 쪽 일하는 사람들이 저를 보러 왔어요. 

 

나중에 매니저도 소개받았는데 정훈탁씨였어요. 때마침 ‘구미호’란 영화 남자주인공 오디션 한다고 해서  감독님을 만나 구르고 소리 지르고 했죠." 

2 추천 0 비추       맨위로 | 아랫글 | 윗글 | 목록 게시물 신고 초상권 침해 신고 글 등록하기 덧글쓰기 모바일 보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087 압박면접 수준 아이유가대세 2017.09.15 26
25086 철벽녀 아이유가대세 2017.09.15 31
» 25년전 정우성 캐스팅 당시 아이유가대세 2017.09.15 27
25084 언행일치 막창집 클라스 아이유가대세 2017.09.15 40
25083 중국의 먹방 세휘롯 2017.09.15 28
25082 만점이지만 금메달은 아니다. 세휘롯 2017.09.15 36
25081 자본주의 맥주!!! 세휘롯 2017.09.15 31
25080 계속보게되는 멋있는 진자 운동 무한주유 2017.09.15 30
25079 지팡이 팝니다 하사윤보미 2017.09.15 42
25078 화난 아버지에게 쳐맞은 형을 볼때 무한주유 2017.09.15 41
25077 일본택시 몰카 gfhfg 2017.09.15 37
25076 쿨가이 하사윤보미 2017.09.15 27
25075 볼드모트가 무시당하는 이유 하사윤보미 2017.09.15 39
25074 베네수엘라의 창조경제 岳飛 2017.09.15 123
25073 자본주의의 세프 woos 2017.09.15 53
25072 문 대통령 CNN 인터뷰함 하사윤보미 2017.09.15 25
25071 혹한기 탈출 세휘롯 2017.09.15 39
25070 치약 짜지마 그냥 눌러 시바 세휘롯 2017.09.15 74
25069 헉!!! 이 바보야!!! 라문 2017.09.15 37
25068 능력자.. 라문 2017.09.15 31
Board Pagination Prev 1 ... 766 767 768 769 770 771 772 773 774 775 ... 2025 Next
/ 202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