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2,091
어제:
2,534
전체:
658,06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정부가 국제기구의 북한 모자보건·영양지원사업에 대한 800만 달러 규모의 대북지원을 하기로 결정했으나, 그 지원 규모와 시기는 추후에 결정하기로 했다. 대북 강경론에 밀린 사실상 유보에 가까운 결정으로 보인다.

통일부는 21일 "조명균 통일부장관 주재 하에 기획재정부, 외교부 등 8개 부처 차관과 2명의 민간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교추협)를 열어 ▲ 유엔아동기금( UNICEF )의 아동 및 임산부 보건의료·영양실조 치료 등 지원사업에 350만 달러 ▲ 세계식량계획( WFP )의 탁아시설·소아병동 아동 및 임산부 대상 영양강화식품 지원사업에 450만 달러 등 총 800만 달러의 남북협력기금 지원(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교추협에서는 북한 주민의 인도적 상황 개선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인도적 지원은 정치적 상황과 분리하여 지속 추진한다는 기본 입장에 따라, 두 국제기구 대북지원 사업에 대한 800만 달러 공여 방침을 의결하였으며, 실제 지원 시기와 규모는 남북관계 상황 등 전반적인 여건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면서 추진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국제기구를 통한 대북지원 방침은 결정했지만 지원 규모와 시기는 북한 핵 문제 등 남북관계 상황을 감안해 차후에 결정하겠다는 것이다.

15일 북한 "화성-12형"발사 이후 정부 입장 변화

그러나 이는 문재인 정부가 "대북 강경론"에 밀린 결정이라는 비판을 피하기 어려워 보인다.

통일부는 지난 14일 이번 국제기구를 통한 대북지원 추진에 대해 처음 밝히면서 "북한의 영유아, 임산부 등 취약계층에 대한 인도적 지원은 정치적 상황과 무관하게 지속한다는 것이 문재인 정부의 기본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북한의 식량부족과 영유아 사망률, 모성 사망률 등 취약한 인권 상태를 담은 자료도 냈다.

그러나 그 다음날인 15일 북한은 이전처럼 임시 거치대에서 쏘아 올리던 것과는 달리 이동식발사차량( TEL )에서 곧바로 발사하는 등 더 고도화한 "화성-12형" 중거리 미사일을 발사했다. 이후 대북 강경론이 힘을 얻게 되자 정부는 입장을 바꾸기 시작했다.

지난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교추협에서 지원 방침을 결정하더라도 지원 시기 등은 남북관계 상황 등 제반 여건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서 결정할 것"이라고 예고하기도 했다. 미국 뉴욕을 방문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도 19일(현지시간) 앤서니 레이크 유니세프 총재를 면담한 자리에서 대북 인도적 지원과 관련해 "현재 남북관계와 북한 핵·미사일 도발 등 제반 상황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시기 등 관련 사항을 판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규모 축소 가능성도...실제 지원 실행도 불확실해져

대북 지원을 결정해도 그 "시기"는 늦춰질 것임을 예고한 것이다. 그런데 이번 교추협 결정은 시기뿐 아니라 "규모"도 변동시킬 수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800만 달러 규모가 줄어들 수 있는 것이냐"는 질문에 통일부 당국자는 "규모는 결정된 것"이라고 답했다. 하지만 이번 교추협 결정 사항에 "규모"에 대해서도 "전반적인 여건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서 추진"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는 점에서 통일부 당국자의 발언은 힘을 얻기 어려워 보인다.

결국, 정부는 대북지원 결정을 했지만 "북핵 위기" 국면이 단기간에 해소될 가능성이 적다는 점에서 실제 지원이 이뤄질 것인지 확실하지 않게 된 것이다.

유니세프 "북한 어린이들은 정치와 무관하다" 지원 호소도

교추협 결정에 앞서, 유니세프는 "북한 어린이들은 정치와 무관하다"며 이들에 대한 지원이 시급하다고 지원을 호소하기도 했다.  

카린 훌쇼프 유니세프 동아시아 및 태평양 지역사무소장은 이날 유니세프 한국사무소 홈페이지에 올린 성명에서 "현재 약 20만명의 북한 어린이들은 급성영양장애, 점차적으로 증가하는 사망위험 및 발육지체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면서 "약 35만명의 5세 미만 어린이들이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 예방을 위한 백신 투여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식량 및 필수 의약품과 어린이들을 치료할 수 있는 장비가 부족한 실정"이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이어 "북한 어린이들이 직면한 어려움은 지극히 현실적이며 이들에 대한 지원은 매우 시급하다"며 "어린이는 어린이일 뿐 정치와는 무관하다"고 강조했다.

-----------------------------------------------------------------------------------------------------

적절한 조치였다고 봅니다. 기레기들한테 물어뜯길 거리 안주는게 맞다고 봅니다.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56 [일반] 이제 추석 연휴에 돌입하네요^^ [회원게시판] 공유하는세상 2017.09.30 13
7555 여자가 더 많은 채팅어플들.. dbdbdib 2017.09.30 12
7554 [일반] 황금연휴입니다. 다들잘보내세요 [회원게시판] 쿠쿠다ㅅ 2017.09.30 11
7553 [잡담] 모기가 독하네요 [회원게시판] suqia 2017.09.30 9
7552 [잡담] 보고보고 문 닫은 모양이네요 [회원게시판] 단테녹차 2017.09.30 6
7551 [일반] 올 해 첫 얼음이 관측되었다고 하네요. [회원게시판] gogo1024 2017.09.30 13
7550 [일반] g4 메인보드 교체하고 2달이 안 됐는데 이싱해요 ㅠㅠ [회원... mdew 2017.09.30 10
7549 [잡담] 나의 안보관 [회원게시판] 예겸 2017.09.30 7
7548 [일반] 문재인 정권하의 물가는 왜 계속 오르나? [시사게시판] ... 이동파파 2017.09.30 17
7547 [일반] 드디어 드러나는 문재인 정권의 안보관 실체 [시사게시판] ... 이동파파 2017.09.30 12
7546 [잡담]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새벽아침이네요 [회원게시판] sicon 2017.09.30 11
7545 [뻘글] 앞뒤가 똑같은 포인트 번호~!! [회원게시판] 모닝구무스메… 2017.09.30 8
7544 [잡담] 슬랭덩크 처음 접했을때 가장 좋아했던 캐릭터 누구였나요? ... 웰시고기 2017.09.30 5
7543 [도움] 이번 연휴때 한국 드라마를 몰아서 볼 예정인데 추천좀염.. ... 맛있는팝콘 2017.09.30 15
7542 나름 쩔었던 벗방순위 정웅찬 2017.09.30 30
7541 [일반] 일방적 계약파기... [회원게시판] 월급루팡 2017.09.30 8
7540 [일반] 고 김광석을 들먹이는 것을 보니 [시사게시판] 이동파파 2017.09.30 28
7539 [잡담] 이번 대선에서 압도적으로 이기니까 착각하시는 분들이 [시... 해적좀비 2017.09.30 20
7538 [일반] 가을밤은 역시 메탈리카죠. 2 One [회원게시판] 된장우유 2017.09.30 11
7537 [잡담] 3ds를 질러야되나 고민이네요 [회원게시판] 이드아인 2017.09.30 9
Board Pagination Prev 1 ... 47 48 49 50 51 52 53 54 55 56 ... 429 Next
/ 429
CLOSE